케냐2010.09.02 19:30

           


                                                                           사람이 많이 모인것을 보니 심상치가 않습니다.





                                                                                      이 약으로 말할것 같으면....





                                                                   지리산에서 3년.... 아니, 킬리만자로에서 3년,  엘곤산에서 3년.......





               뭔가 영롱한 빛이 다르지 않습니까?...!!!









        자, 자,  약장수 백날 보면 뭐합니까!  소시장이나 구경 오세요!!





근데 이거 야단났습니다.   도망 가려는 소와 줄다리기 한 판 벌어졌습니다...^^






케냐 소들은 코를 뚫지 않고  이렇게  줄을 뿔에 묶든지



                                                                                               다리에 묶든지...




                                                                                   아니면 아예 뒷다리를 잡습니다.




                                                                                        뭔가 흥정이 잘 되지않는 분위기죠?....                                                                    


                                                                                                      그런데 한 편에선




                                                                            홀로 떨어진 새끼양이 엄마 찾아 울부짖고....



                                                                              엄마는 새끼 찾아 울어 대고....ㅠ...






                                                                        생을 마감한 양들이 도살장 차에 실려 있네요....



                                                                                     "누가 나좀 살려 줄 수 없나요?"





                                                                              일을 마친 사람들은 한 둘씩 떠나가고...






 
                                                                                  돌아오는 길에 만난 물길어 가는 아이들......
                                                              아프리카 대부분 지역이 그렇듯이 케냐 역시 물부족이 심각한 상황입니다.




  
                                                                          비록 흙탕물이라도  이렇게 냇가라도 옆에 있으면 다행 이지요....





                                                                     우리 동네 입구 옥수수밭 입니다.  금방이라도 비가 쏟아질것 같죠?





                                                                     집에 도착하자 마자 복된 장대비가 시원하게 쏟아집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케냐 멋진데요..
    아프리카 언제 가보긴해야 겠는데 말이죠..

    2010.09.02 22:0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말라리아만 없다면 케냐 참 살기좋은 곳입니다.
      특히 이 지역은 특성상 우간다와 비슷하죠.
      우간다는 아프리카의 알프스라고도 하잖아요.
      기회 되시면 함 연락주세요.....^^
      댓글 감사합니다...

      2010.09.03 01:37 신고 [ ADDR : EDIT/ DEL ]
  2. 우와~
    빗줄기가 정말 장난이 아닙니다..
    그걸 또 찍으신 마사이님도 정말 대단하세요~ㅎ

    2010.09.03 01:1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얼마전 우간다쪽 엘곤산 마을에 산사태가 발생해 많은 인명피해가 있었었죠...
      요즘은 우기철이라 상당히 많은 비가 내립니다.
      근데 신기한것은 11월 부터 2월 까지는 거의 비가 내리지 않습니다.
      여기 사람들은 그냥 빗물을 마시기도 하는데
      아마 냇물보다는 깨끗하고 또그만큼 오염이 덜 됐기 때문인것 같습니다.
      댓글 감사합니다....^^

      2010.09.03 11:41 신고 [ ADDR : EDIT/ DEL ]
  3. 캐냐라는 미지의 나라를 보고 있네요.. 와 어떻게 이런 여행을 계획하셨는지 모르지만 정말 대단합니다.
    나머지도 시간날때 보러 올께요~ 좋은하루 되세요^^

    2010.09.03 10:5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입질의 추억님 댓글 감사합니다...^^
      현재 NGO로 3년째 케냐에 살고 있습니다.
      아프리카와는 17년전 첫 인연을 맺었었구요.
      종종 놀러 오셔서 응원해 주세요...
      그리고 참 지난번 모기에 대한 정보 정말 유익했습니다..^^

      2010.09.03 11:44 신고 [ ADDR : EDIT/ DEL ]
  4. 케냐의 면면들을 잘 나타내는 작품들이로군요..
    처음 방문인지라..이방저방 살펴볼게요..
    방문에 감사드립니다.
    링크추가 합니다..

    2010.09.04 10:1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칭찬 감사합니다....^^
      비디오는 쪼금 찍어봤는데
      사진은 처음이라 똑딱이로 마구 눌러대고 있습니다...^^
      저 역시 링크 추가 했습니다.

      2010.09.05 01:15 신고 [ ADDR : EDIT/ DEL ]
  5. 와우! 좀처럼 접할 수 없는
    고퀄리티의 아프리카 사진! ㄷㄷㄷ
    귀중한 사진을 블로그에 소개해주셨네요! ㅎㅎㅎ
    잘 보고 갑니다 ^^/

    2010.09.06 03:2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와우!!! 가츠님 넘 반갑습니다.
      가츠님은 앞으로도 제 블로그를 자주 방문하셔야 할 의무가 있습니다.
      왜냐구요?
      가츠님 땜에 블질 시작했으니까...^^
      근데 저 이제부터 죽어라 사진 공부 해야겠습니다.
      막 눌러댄 사진에 이렇게 칭찬들을 해주시니....

      2010.09.06 12:21 신고 [ ADDR : EDIT/ DEL ]
  6. 양들이 좀 불쌍하기는 하지만...
    솔직히 전 저런 풍경이 너무 좋습니다
    저기 안에 함께 있고 싶어요 ^^

    2010.09.06 17:3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7. 바람처럼님,
    저 안에 함께 하실 날이 하루 더 가까워 졌네요...^^
    얼릉 준비하셔서 건너 오세요...
    근데 사파리 최적기는 5월인데...머 몇번이고 오시면 되죠뭐.. 저 있는동안.
    4월 본격적인 우기가 시작되면 5월에 탄자니아로 넘어갔던 누우떼들이
    장관을 이루며 케냐로 넘어오거든요...
    그때는 정말 사자가 우리차 찌그러뜨릴 수도 있어요...^^

    2010.09.06 18:1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8. 약장수와 소장수 여기나 케냐나 사람 사는 모습은 대동소이합니다.
    여전히 건강하게 잘 지내는것 같아 다행입니다.^^

    2010.09.07 19:4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9. 네, 덕분에 잘지내고 있습니다...^^
    우리나라도 예전에 보면 원숭이 데리고 다니는 분들도 많았었죠...ㅎㅎ

    2010.09.07 22:1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0. 소박한독서가님 블로그 보고, 왔습니다~~^^
    저로서는 가보기 어려운 케냐의 이야기 앞으로 종종 보게 될 거 같네요~~^^

    2010.09.09 17:2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지금 계획으로는 일주일에 두 번 포스팅 예정인데
      잘 될는지 모르겠습니다.
      업로드 하려면 키탈레 시내를 나가야 하거든요...
      근데 비포장길을 40분을 달려나가야 하니 .....
      뜨인돌님을 위해서라도 열심히 해보겠습니다.
      감사합니다....^^

      2010.09.09 18:34 신고 [ ADDR : EDIT/ DEL ]


티스토리 툴바